sa.bae
  • 내 생각에는 결론적으로 인공지능이 법관을 언젠가는 대체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인간이 가지고 있는 섬세한 감정 같은 것 또한 그것에 작용하게 되는 총체적인 원인이 있기 때문에,

    그러한 총체적인 것을 인공지능에게 학습시킨다면 충분히 가능하다고 본다.

     

    하지만 현재는 기술의 진보 속도와 그것에 대한 사람들의 수용 속도가 다르니,

    지금 당장 법관을 인공지능으로 완전히 대체하는 것 보다는

    인공지능의 판결을 법관이 2차적으로 판단하고 결정을 내리는 방식으로 도입을 하면 괜찮지 않을까 생각이 든다.

  • 토론의 순수성을 신뢰합니다.
  • 서로간의 차이와 다양성을 존중합니다.
  • 소통과 공감을 최고의 가치로 여깁니다.
  • 지식과 지혜의 조건없는 공유를 지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