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철학이란 무엇일까요.

철학이란 무엇일까요.

  • #18009

    ‘철학이란 무엇인가’

    요즘 철학에 관심이 많아서 각자의 의견을 들어보고 싶습니다.

  • #18023

    인간의 생각이 담긴 모든 추상적인 요소들이라 생각 드네요.

  • #18033

    철학은 인간 진화의 정신적 도구중 하나입니다.

    진화란 미지 또는 변화에 대한 대응 입니다.

    인간은 단단한 나무를 무기로 사용하였고, 불이가진 특성을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이것은 눈에 보이는 것이지만 보이지 않는것은 어떻게 해야할까요?

    우리는 눈에 보이는 것은 물론 보이지않는 무언가를 개념으로서 정의해 놓았습니다. 예를들어 사랑, 분노, 슬픔, 지루함, 기쁨, 복수심 등 다양한 감정에 대해 신체가 보이는 격렬한 반응만을 놓고 본다면 별반 다를것이 없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위의 개념들을 구분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것들을 구분할 수 있다고 해서 무엇이 달라지는 걸까요? 우리는 누군가에게 사랑과 슬픔과 기쁨과 외로움에대해 이야기 할 수 있고 그것을 나눌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런과정이 계속되어 존경, 경외 등과 같은 감정이 생겨나고 종교, 이념 등을 기반으로 사람들은 협력해 혼자서는 할 수 없는 거대한 작업을 이룩할 수 있었습니다. 이것이 지성을 가진 존재만이 가능한 생물 진화의 새로운 영역입니다.

    철학은..

    이와 같이 미지의 무언가를 개념화하고 그것을 이용할 수 있게 합니다. 저는 철학의 가장 큰 목적이 이러한 작업을 통해 인간에 대해 알고자 하는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인간이라는 최고의 도구를 이용하기 위해서 말이죠.

  • #18066

    정체성을 찾는 학문이라고 생각합니다.

    나를 이해하고, 세계를 이해하고자 하는 것이 목표라는 생각이 듭니다.

    때로는 세계를 먼저 이해하고, 나를 이해하려는 방향으로 정체성을 찾기도 합니다.

     

    하지만, 궁극적으로는

    내가 지금 무얼 해야 하는가

    에 대한 답을 구하려는 움직임이라고 생각합니다.

  • #18118

    철학에 대한 저의 생각은 우리의 시각 너머의 모든 것을 규정하기 위한 학문인것 같습니다.

  • #18193

    철학이란 ‘사실’과 ‘인식구조’의 끊임없는 자가 조직화라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끊임없이 우리의 생각을 인식 구조화 하지만, 새로운 ‘인식 구조’가 ‘사실’이라 명명된 것들을 바꾸고, 또 ‘사실’이 ‘인식 구조’ 를 바꾸는  끊임없는 진화학적 변화가 일어나는 것 같습니다.

    이전에는 과학의 완전한 실증이 철학을 포함하리라 여겼는데, 양자 역학의 영역에서 일어나는 불확정성이나 상대성 이론의 관찰자중심 사고라는 ‘새로운 인식구조’가 또한 규명된 ‘사실’들을 바꾼다는 사실에 놀랐습니다. 어쩌면 인간의 철학이란 것은 이러한 진화를 영원히 반복하는 것은 아닐까요

답변은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 토론의 순수성을 신뢰합니다.
  • 서로간의 차이와 다양성을 존중합니다.
  • 소통과 공감을 최고의 가치로 여깁니다.
  • 지식과 지혜의 조건없는 공유를 지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