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그말리온

[ - 디베이팅데이 ]

‘신데렐라’이기를 거부한 일라이자

조지 버나드 쇼의 희곡《피그말리온》을 원작으로 한 영화 <마이 페어 레이디>는 상업적으로 대성공을 거두었다. 영화는 현대판 신데델라 탄생을 다룬 전형적인 작품이다. 그러나 원작자 조지 버나드 쇼는 이런 상황들이 탐탁지 않고 불편했을 것이다. 주인공 일라이자의 행보는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피그말리온 얘기도, 현대판 신데렐라 되기도 비틀고 있기 때문이다. 글_오수경 기자

신화 피그말리온의 갈라테이아와 버나드 쇼의 일라이자

그리스 키프로스의 왕 피그말리온은 아프로디테의 저주로 여성 혐오증에 걸린다. 결혼을 해야 왕위를 이을 텐데, 왕이 여성을 싫어하니 그야말로 국가적인 문제가 아닌가! 한술 더 떠서 피그말리온은 여성을 사랑하는 대신, 상아로 만든 여인상에 ‘갈라테이아’라는 이름도 붙여주고 온 마음을 쏟는다. 갈라테이아에 대한 왕의 사랑은 날이 갈수록 심해져 여신 아프로디테마저 두손 두발 들게 한다. 갈라테이아 같은 여성과 결혼하고 싶다는 소원은 결국 이루어진다. 아프로디테가 보낸 에로스가 갈라테이아의 손에 입을 맞추자 따스한 피가 도는 사람이 된 것. 마침내 피그말리온과 갈라테이아는 결혼하게 된다. (오비디우스의 《변신이야기》에 나오는 유명한 일화다.)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피그말리온’ 이야기는 그동안 수많은 문학과 영화 등의 서사 예술의 기본이 되었고, 버나드 쇼의 희곡 《피그말리온》 역시, 제목에서 알 수 있듯, 이야기의 중심이다.다른 점이 있다면 ‘갈라테이아’가 석상이 아니라 꽃을 파는 하류층 소녀라는 점?! 버나드 쇼의 희곡 《피그말라온》은 1912년에 창작되어 다음 해 초연됐다. 이야기의 줄거리는 간단하다. 음성학자 헨리 히긴스가 하층민 소녀인 일라이자 둘리틀의 발음, 어투를 완벽하게 교정해 상류사회의 사교계에 데뷔하는 데 성공시킨다. 하지만 일라이자는 성공한 신데렐라로 살기를 거부하고, 자신의 길을 스스로 선택한다.

버나드 쇼의 의문은 이것이었다. 과연 피그말리온의 갈리테이아 역시 피그말리온을 사랑했을까? 버나드 쇼가 희곡에 입문한 것은 입센의 연극에 매료되어서라고 했듯, 이 작품 역시 입센의 《인형의 집》에서 큰 영향을 받았다. 버나드 쇼가 만들어낸 ‘살아 있는 인형’ 일라이자 둘리틀은 《인형의 집》주인공 노라처럼 인형이기를 거부한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버나드 쇼의 《피그말리온》을 원작으로 한 영화 <마이 페어 레이디>에서는 히긴스와 일라이자의 행복한 결합으로 끝을 맺는다. 히긴스와 일라이자의 로맨스물인 셈이다. 전형적인 ‘신데렐라 되기.’ 원작자의 의도가 완전히 뒤바뀐.

영화가 성공한 후 뮤지컬로 만들려는 시도가 있었지만 원작자 버나드 쇼는 당연히 받아들이고지 않았고, 그 결과 버나드 쇼의 사후인 1956년 브로드웨이에서 영화와 동명의 뮤지컬이 공연되었다. 원작의 대사를 그대로 섰지만, 스토리는 영화와 동일한. 자신의 작품의 의도가 왜곡되어 큰 성공을 거둘 때의 작가의 마음은 어떨까? 그 부분이 참 아이러니하게 다가왔다. 그러니, 그의 희곡을 잘 읽고 어떤 얘기를 하고 싶었는지, 함께 찾아보자.

꽃 파는 소녀, 새로운 삶을 꿈꾸다

이야기는 비가 내리는 영국 런던의 한 거리에서 시작한다. 갑자기 내리는 비를 피해 모여 있는 시민들. 그 중 꽃 파는 소녀 일라이자도 있다. 그녀는 하층민 특유의 험한 말을 거침없이 쓰고, 돈을 벌기 위해서는 신사들에게 서슴지 않고 능청스러운 거짓말을 내뱉는다. 그런데 일라이자의 알아들을 수도 없을 만큼 심한 사투리는 마침 그 자리에 있던 음성학 교수 히긴스와 언어학자 피커링의 관심을 산다.

히긴스 : 그런 우울하고 역겨운 소리나 하는 여자는 어디에도 있을 권리가 없어. 살 자격이 없다고. 너는 영혼을 가진 인간임을 기억해.
신이 주신 똑똑하게 발음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지고 있다고. 그리고 네 모국어는 셰익스피어와 밀턴 그리고 성서의 언어야.
그러니까 거기 앉아서 비둘기처럼 구구대지 좀 말라고.

음성학 교수 히긴스는 사람의 말을 슬쩍 듣기만 해도 출신지를 정확하게 알아맞힌다. 그에게 있어 ‘언어’란 사람을 판단하는 중요한 기준이다. 여기에서 우리는 당시 영국의 사회적 구조를 어렴풋이나마 짐작할 수 있다. 사용하는 언어로 출신지를 알 수 있고, 그 사람의 신분까지 파악할 수 있다는 것은 계급의 격차가 심하다는 의미다.
극중에서 못사는 사람들은 교육을 제대로 받지 못하기 때문에 히긴스가 말하는 ‘셰익스피어와 밀턴 그리고 성서의 언어’를 자유롭게 구사하지 못한다. ‘천한 언어’를 사용하기 때문에 일라이자는 히긴스의 맹렬한 비난과 조롱을 받는다. 하지만 일라이자가 그렇게 말하는 것은, 그녀의 의지에서 비롯된 게 아니다. 빈민층은 빈민가에 모여 살기에, 그들끼리 사용하는 언어(슬렁)가 당연히 생겨났고, 일라이자는 그것을 습득했을 뿐이다.

즉 희곡 <피그말리온>에서 언어란 계급을 나타내는 상징과도 같다. 일라이자는 그녀가 사용하는 언어 때문에 거리에서 꽃을 파는 일밖에는 할 수 없다. 하류층의 영어는 마치 벗어날 수 없는 굴레처럼, 소녀의 삶을 옥죈다.사회의식이 날카롭던 작가의 시선이 작품 곳곳에서 발견될 것이다. 계급 간의 언어차이, 언어만으로 사람을 평가하는 얄팍한 영국 계급 사회에 대한 조롱 역시 이 작품의 또 다른 테마다.

히긴스 : 천박한 영어를 하는 저 아이를 보십시오. 저 영어는 죽는 날까지 저 아이를 빈민굴에 처박혀 있게 할 겁니다.
자, 선생. 저는 석 달 안에 저 아이가 대사의 가든파티에서 공작 부인 행세를 하게 할 수 있어요.
저 애가 보다 수준 있는 영어를 요구하는 귀부인의 하녀나 가게 점원 자리를 얻게 할 수도 있습니다. …(신사에게) 믿을 수 있겠습니까?
 

그런데 히긴스가 장담한다. 자신이 일라이자의 언어를 교정해 상류층 사람처럼 만들 수 있다고. 실컷 일라이자의 말을 두고 조롱하더니 자신이 그것을 금방 고칠 수 있다고 하는 이 남자. 무척이나 오만해 보인다. 한마디로 왕재수다. 일라이자 역시 그의 말에 솔깃하긴 하지만, 자존심이 상한다. 일라이자에게 있어 삶을 뒤흔들 만한 문제를, 무슨 간단한 실험 정도로 떠들어대니 말이다. 집으로 돌아온 소녀는 뜨거운 물은커녕 난방도 되지 않는 추운 방에서, 그곳을 벗어날 수 있는 가능성을 꿈꾼다. 그리고 자신의 삶을 바꾸기 위해 히긴스의 집으로 찾아간다.

쓰는 말이 바뀌면 사람도 달라진다?

일라이자는 히긴스에게 자신을 바꿔달라고 말한다. 수업료를 내겠다는 그녀, 당당하다. 이제 히긴스와 피커링은 이른바 ‘일라이자 바꾸기 프로젝트’에 돌입한다. 일라이자는 히긴스의 집에서 살면서 ‘우아한 말’을 배운다. 그뿐인가! 이전의 생활에서는 꿈도 못 꿔볼 ‘뜨거운 물에 목욕’도 하며 숙녀의 몸가짐을 배운다. 태어나서 처음 목욕을 한다며 소리 지르는 일라이자의 모습은 큰 웃음을 주면서도 그 시대 하층민들이 얼마나 열악한 생활을 했는지 알 수 있게 한다. 20세기 초까지만 해도 여전히 영국은 신분제 사회였다. 빈곤층 소녀들은 9년의 의무 교육을 마치면 바로 길거리에 나가 생계를 책임져야 했다. 일라이자가 돈에 집착하는 이유는 그래서다. 누구도 그녀들에게 구원의 손길을 내밀지 않는다. 스스로 자신을 챙기고 책임져야 한다. 어쩌면 우아한 숙녀의 몸가짐은 그러한 팍팍한 삶에 어울리지 않았는지도 모르겠다.

시간이 흐르고 일라이자는 점점 ‘완벽한 영어’를 구사할 수 있게 된다. 이 과정은 요즘 흔히 보는 로맨틱 코메디와 별로 달라 보이지 않는다. 낮은 계급, 촌스러운 외모, 혹은 선머슴 같은 성격의 여주인공이 어떤 계기를 통해 새롭게 변신하는 과정을 우리는 그동안 숱하기 보지 않았던가. 이러한 스토리에 흥미를 느끼는 것은 인간의 보편적인 정서를 건드리기 때문이 아닐까? 누구나 ‘지금의 나’에서 ‘좀 더 멋지고 근사한 나’로의 변화를 꿈꾸기 마련이니까.

일라이자에게 있어 가장 큰 변화는 언어였다. 사실 히긴스가 한 일은 그녀의 엉망진창인 언어 구사를 높은 수준으로 끌어올린 것밖에 없다. 그런데 정말 그녀는 누가 보더라도 원래 고귀한 신분인 사람처럼 보이게 된다.히긴스는 드디어 일라이저를 데리고 고관대작들이 모인 파티에 참석한다. 이른바 사교계에 일라이자를 진출시킨 것이다. 사람들은 완벽한 영어를 구사하는 일라이자가 헝가리 정도 되는 국가의 공주일 거라 확신한다. 아무도 그녀가 한낱 거리의 꽃 파는 소녀였다는 걸 알아채지 못한 것이다.

일라이자는 깨끗한 외모와 좋은 옷, 완벽한 고급 영어 구사로 상상을 뛰어넘는 신분 상승을 이루어냈다. 귀족처럼 당당해진 그녀. 이는 비단 언어의 변화만은 아니다. 그녀의 내면에도 무언가가 변하고 있었다. 한편 히긴스는 파티의 상류층이 일라이자를 높게 평가하는 것을 보면서 우쭐해한다. 또한 속물처럼 겉모습만 보고 쉽게 판단하는 그들(대중)의 속성을 신나게 조롱한다.

갈라테이아는 피그말리온을 사랑해야만 할까?

히긴스의 내기, 혹은 실험은 성공적으로 끝이 났다. 우리는 이 시점에서 궁금해진다. 원전인 그리스 신화를 생각하면 사람이 된 갈라테이아는 피그말리온과 숙명적으로 사랑에 빠지게 된다. 사실 신화에서 갈라테이아의 마음은 우리가 잘 알 수 없다. 피그말리온이야 조각상을 워낙 사랑했고 여신 아프로디테가 감동할 정도로 정성을 쏟았으니, 갈라테이아가 진짜 사람이 되었을 때 당연히 기뻤을 것이다. 하지만 갈라테이아는? 딱딱한 조각상이었을 뿐인 자신을 사랑해준 사람이기 때문에, 인간이 될 수 있게 만들어준 사람이기 때문에, 그를 사랑할 수밖에 없는 운명인가? 우리가 당연하다고 느낄 수 있는 이러한 지점에 작가는 주목한다.

리자 : 알아요. 저는 그분을 비난하는 게 아니에요. 그건 그분의 방식이죠, 그렇죠? 하지만 대령님은 그렇게 하지 않으셨던 게 저한테는 커다란 차이를 만들었어요.
누구든지 배울 수 있는 것 말고(옷을 멋지게 입는다거나 제대로 말을 한다거나 하는 것들이요),
정말로, 진실로 숙녀와 꽃 파는 소녀의 차이는 어떻게 행동하느냐가 아니라 어떻게 대접을 받느냐에 달렸죠.
 

일라이자는 갈라테이아처럼 피그말리온인 히긴스를 사랑하지 않는다고 선언한다. 그가 자신에게 언어를 가르쳐준 것은 그의 ‘직업’이었을 뿐이고, 심지어 자신을 숙녀로 대한 것은 히긴스가 아닌 피커링이라고 말한다. 외견이나 예절은 교육으로 습득할 수는 있지만, 진짜 자신이 숙녀다운 변화를 이룰 수 있었던 것은 인격적인 존중이었다는 것이다.
여기에서부터 이 희곡은 우리의 예상을 빗나간다. 일라이자는 별 볼일 없어 보이는 프레디와의 결혼을 결정한다. 이에 히긴스는 큰 배신감을 느낀다. 자신이 공들여 만들어 놓은 조각상이 다른 남자와 도망을 가겠다니 당연하다. 그런데 극중에서 히긴스가 일라이자에게 어떤 감정을 가지고 있다는 뉘앙스는 잘 찾아볼 수 없다.

하지만 히긴스 부인(언어학자 히긴스의 어머니)이 자신의 아들과 그의 친구 피커링 대령에게 던진 이 말이 두 사람의 의도를 분명하게 부각한다.  

너희는 살아있는 인형을 가지고 노는 한 쌍의 어린아이 같구나.

히긴스가 품는 일라이자에 대한 태도는 창조주가 자신이 만든 세상을 바라보는 것과 흡사한 듯하다. 완벽하게 만들어놓은 상태를 망치도록 하고 싶지 않은 마음. 하지만 일라이자는 살아있는, 감정이 있는 여자였다. 그것도 매우 주체적인.

리자 : 프레디는 바보가 아니에요. 그리고 그 사람은 허약하고 가난해도 나를 원하고 있고,
나를 들볶고 원하지 않는 잘난 사람들보다 나를 더 행복하게 만들어 줄 거예요.
 

히긴스 : 그자가 너를 무엇으로 만들어 줄 수 있는데? 그게 문제지.

리자 :아마 내가 그를 무언가로 만들 수 있을 거예요. 하지만 나는 우리가 서로를 어떻게 만든다는 생각은 해본 적이 없어요.
당신은 그런 생각뿐이군요. 난 자연스러운 것이 좋아요.
 

우리는 수많은 멜로드라마에서 한쪽의 지극한 사랑이 이루어지는 순간 생겨나는 폭풍 감동에 익숙하다. 당연히 그것을 ‘해피엔딩‘이라 여긴다. 그래서 희곡 <피그말리온>의 결말에 어리둥절할 수 있다. 일라이자는 자신을 변화시켜준 히긴스가 아닌, 자신이 변화시킬 수 있는 남자를 선택한다. 흔한 신데렐라 스토리 같은, 신분상승의 대가로 생겨나는 사랑을 거부한다. 그리고 동등한 관계를 유지할 수 있는 사랑을 찾아냈다. 일라이자는 더 이상 갈라테이아가 아니다. 꽃 파는 소녀이면서 숙녀이기도 한, 세상을 스스로 개척하려는 한 인간이다.

작가는 이러한 결말을 통해, 이미 익숙해진 피그말리온 신화에 의문문을 던진다. 피그말리온의 사랑이 만든 기적이 갈라테이아에게도 해피엔딩인 것일지, 남성의 적극적인 사랑을 여성이 수동적으로 받아들이는 그 익숙한 이야기의 이면에 실은 여성의 주체적인 선택이 무시되고 있지는 않은지. 하지만 이 실험적인 결말은 결국 대중의 사랑을 받지는 못했다. 연극으로 상연될 때 연출자는 히긴스와 일라이자가 사랑을 이루는 결말로 바꿨고, 그후 만들어진 여러 편의 영화 역시 결국 일라이자가 히긴스의 곁에 남는 것으로 끝난다. 역시 두 주인공이 만드는 익숙한 해피엔딩을 보고 싶어 하는 대중의 열망 때문일까?

조지 버나드 쇼 (George Bernard Shaw 1856~1950)

George Bernard Shaw, December 1937. (AP Photo)

셰익스피어 이후 최고의 극작가라 불리는 버나드 쇼는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태어났다. 비록 짧은 정규교육밖에 받지 못했지만 박물관을 드나들며 예술적 소양을 쌓았고, 꾸준한 독학으로 세상을 깊이 있게 바라보는 지성의 눈을 키웠다. <홀아비의 집>을 시작으로 <무기와 인간>, <캔디다>, <악마의 제자>, <카이사르와 클레오파트라>, <바머라 소령>, <피그말리온> 등 60여 편의 희곡으로 세계적인 작가의 반열에 오른다. 그의 희곡은 당대 영국의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등 수 많은 분야의 문제점을 신랄하게 풍자하고 비판했다. 1925년에 노벨문학상을 수상했다.

마이 페어 레이디(1964)_조지 쿠거 감독/ 오드리 헵번, 렉스 해리슨 주연


1964년 제작된 미국의 뮤지컬 영화. 대략의 줄거리는 원작과 같다. 대사 역시 희곡의 대사를 거의 사용했다. 재미 있는 것은 영화의 마지막 장면. 일라이자가 히긴스 박사와 다투고 떠나지만, 후회하는 히긴스 박사 앞에 다시 모습을 드러내며 해피엔딩의 조짐을 보인다. 해피엔딩이 아니면 흥행이 어려울 것이란 사회 분위기를 감안한 것.
일라이자의 편에서 이야기를 끌어갔고, 히긴스가 자신의 과오를 인정하는 모습을 보인다고는 해도, 전형적인 신데렐라 되기 스토리란 비평은 피할 수 없을 듯하다.


깊이 보고, 다르게 보고, 제대로 보고” 생각을 키우는 첫걸음, <유레카>가 함께 합니다. 논쟁, 독서, 시사, 인문교양, 입시… 청소년에게 필요한 정보를 <유레카>로 만나보세요. <유레카>는 한 달에 한 번 발행되는 청소년 인문교양 매거진입니다.

  Opinions

  1. Faith의 프로필
    Faith 님의 의견 - 12시간 전

    Madonna appeared as a cowgirl, wearing a stars and stripes vest, for an acoustic guitar performance of “I Deserve It” and dedicated
    it to her then husband Guy Ritchie.[9][20] This was followed
    by line dancing with her dancers dressed as cowboys during “Don’t Tell Me” where she accessorized herself with a raccoon’s tail.[24] For “Human Nature”, she
    rode a mechanical bull.[9] After the performance,
    she addressed the audience in a mocking southern accent and sang a macabre themed song
    titled “The Funny Song”. Venues.[20][21] Dancers started the Evita tango interlude of “Don’t Cry for Me Argentina”.
    A number of candles were lit along the side of the stage.[26] Madonna appeared in a half
    dress and performed the Spanish version of “What it Feels Like For a Girl” titled “Lo Que Siente La Mujer”.[9] She finished the segment with an acoustic version of “La Isla Bonita” accompanied by flamenco dancing.[20].

    cheap wigs You can also put a smaller cup inside of a larger one.
    Fill the smaller glass with a drink of your choice.
    Put tonic water in the outer glass. If it does I was never
    informed. Im pretty sure it goes to weaves. The sheer ugly of most
    hair pieces is the saddest part. The Arabic word meaning; “bench.” Used to describe tombs of the Early
    Dynastic Period and Old Kingdom. The basic form resembled a bench.

    False doors were designed to serve as stelae on which achievements, honors and aspirations of the deceased could be proclaimed.
    cheap wigs

    costume wigs She played, a second year legal associate assisting with the defense of Facebook founder Mark Zuckerberg.Jones starred
    opposite Chris Messina in (2010), a drama directed by Dana
    Adam Shapiro. The film premiered at the Tribeca Film Festival in April 2010 and was released theatrically in March 2011.[25][26]Jones’
    other 2011 films were Friends with Benefits, starring Justin Timberlake
    and Mila Kunis; The Big Year, with Steve Martin, Owen Wilson, and Jack Black; The Muppets, with Jason Segel, Amy Adams and Chris
    Cooper; and Our Idiot Brother, with Paul Rudd, Elizabeth Banks and Mortimer.[27] In the latter she played a lesbian lawyer named Cindy, the caring girlfriend of a
    bisexual character played by Deschanel.[28] Jones also has a cameo in the Beastie Boys’
    short film Fight For Your Right Revisited,
    which premiered at the 2011 Sundance Film Festival.[29] Additionally, Jones appeared on an episode of
    Wilfred as Lisa, a hospice volunteer. The episode aired
    on July 21, 2011 on FX.In 2012, she starred opposite Andy Samberg in the film
    Celeste and Jesse Forever, which she co wrote.Along with Danny DeVito, she was a
    voice guest star in The Simpsons episode “The Changing of the Guardian” (season 24, episode 11).In 2014, Jones was cast in the lead role of Angie Tribeca on the
    TBS comedy series Angie Tribeca, which premiered in 2016.[30]In 2015,
    Jones produced the documentary film Hot Girls Wanted,
    which examines the role of teenage girls in pornographic films.[31]
    Netflix acquired the film after the film’s premiere at Sundance Film Festival;
    it premiered on May 29, 2015.[32]Jones created
    Frenemy of the State, a comic book series about a socialite
    who is recruited by the CIA. costume wigs

    lace front wigs Due to early Portuguese explorers, Brazilians today speak Portuguese and
    are largely Catholic, which means holidays like Christmas and
    Easter are important nationwide. Due to the country’s heterogeneous population, racial divisions are far less
    common than divisions by social class. In fact, Brazilians are rather
    fixated on class distinctions. I can confirm
    that isn true. I had a couple drops in signal here and
    there but nothing abnoxious. Certainly nothing long
    enough to keep me from doing what I wanted, I jammed out
    to Kansas all the way through Kansas and had a long 1.5 hour phone call between Hays and Topeka
    that didn drop once. lace front wigs

    costume wigs I regret not spending more time stages other than the main. That serves
    me right for the first, time. The only other sets I checked out were Toby Hedges and Protoculture!

    They were fantastic. Every so often bake cakes,
    take as many quality pictures as you can, and
    make your self a website or even a Facebook page for your business.
    Offer cake samples to friends and family members and as often as
    you can, give away some of those practice cakes free with a business
    card. Make cupcakes for your children’s or grand
    children’s birthday parties and pass out cards to the parents..
    costume wigs

    full lace wigs In September 1979, the courts obliged
    by ordering the nullification of Kim’s chairmanship of the NDP, and Park’s Democratic Republican Party (DRP) expelled him from the National Assembly in a
    secret session on October 5, which led all 66 NDP lawmakers to submit their
    resignation to the National Assembly in protest. Recalled its ambassador to Seoul in protest as well.) When it became known that the
    government was planning to accept the resignations selectively, uprisings broke out in Kim’s hometown of Busan (the second largest city in South Korea) on October 16, 1979, resulting
    in arson attacks on 30 police stations over several days.
    It was the largest demonstration since the days of President Syngman Rhee and spread to nearby Masan on October 19, 1979 and other cities, with students and citizens calling for repeal of
    the Yushin Constitution full lace wigs.
    clip in extensions

    0 0 답글
  • 토론의 순수성을 신뢰합니다.
  • 서로간의 차이와 다양성을 존중합니다.
  • 소통과 공감을 최고의 가치로 여깁니다.
  • 지식과 지혜의 조건없는 공유를 지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