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원은 필요한 시설인가

[ - 디베이팅데이 ]
토론에 참여하시기 전, 주제에 관한 현재의 의견을 밝혀주세요 : 중립

현재 중립에 있는 네모를 드래그하셔서 매우찬성, 찬성, 중립, 반대. 매우반대로 옮겨주시면 의견이 반영됩니다.

1131

discussion

동물원, 수족관 등 동물을 수용하고 전시하는 국내시설은 백여개에 이른다. 그동안 사육 동물의 학대와 열악한 사육환경에 관한 문제제기 끝에 2016년, 이른바 ‘동물원법’도 제정되었지만 동물보호단체들은 여전히 동물학대를 근본적으로 막기는 어려운 법이라 비판한다. 동물원의 폐지를 주장하는 측은 근본적으로 동물원은 동물을 위한 것이 아니라 인간의 이기심에서 설립된 시설이라는 시각이다. 그러므로 기본적으로 동물의 ‘보호’보다는 ‘관람’에 중점을 둔 공개적 사육 시설은 폐지되어야 마땅하다고 주장한다. 반면, 동물원은 여전히 동물의 보호적 기능과 인간과의 조화로운 공존에 기여한다는 생각도 적지않다. 동물원은 근원적인 개선을 통해 선의적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가. 정말 동물원은 꼭 필요한 시설인가.

 

data

동물원(나무위키)

동물원 및 수족관의 관리에 관한 법률안(국회의안정보시스템)

동물원의 탄생(daum 책소개)

 

news

생명의 지옥, 동물원(2015.10.26, 법보신문)

‘동물원 선진국’ 독일·네덜란드에 가보니… 인간을 구경하는 동물들, 행복해 보였다(2015.08.16, 경향신문)

‘반쪽짜리’ 누더기 된 동물원법 “동물쇼는 그대로 계속된다”(2016.05.25, 주간동아)

 

pros opinion

a. 멸종위기의 동물을 증식하며 보존한다.

인간에 의한 생태계의 파괴는 이미 상당기간, 많은 부분에서 지속되었다. 이는 인간이라는 종을 위해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고, 인간을 포함한 모든 동물의 본성이다. 지금 상황에서 인간이 동물을 위해 할 수 있는 현실적인 대안은 자연상태와 최대한 가까운 환경을 조성하고 이를 관리, 보호 할 수 있는 ‘좋은 동물원’이 될 것이다.

b. 동물과 인간의 최소한의 교감

동물원의 동물들은 자연상태에서 자의, 타의에 의해 밀려난 동물들도 많다. 이를 보호하며 안락한 환경을 조성해주고, 이를 통해 인간과 동물의 최소한의 교류와 교감도 이룰 수 있다. 도리어 동물원의 순기능은 윤리적인 동물과의 공존에서 그 의미를 찾을 수 있다.

 

cons opinion

a. 인간의 여가활동을 위해 만들어진 감옥이다

동물원은 인간을 위한 공간일 뿐이다. 인간의 편의-여가를 위해 타종을 희생시키는 행위를 더 이상 방치해서는 안된다. 어떤 인위적인 환경도 자연상태의 동물보다 행복할 수는 없다. 동물의 본성을 인간을 위해 제한하는 행위는 인간을 위한 이기적인 행동,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b. 생태계파괴의 면죄부 역할을 수행한다

동물원의 동물은 행복하지 못하다. 단지 인간의 필요에 의해 ‘행복할 것이다’라며 스스로 면죄부를 부여하기 위한 장소일 뿐이다. 인간이 동물을 위해 해야 할 일은 생태계파괴를 피할수없으니 동물원에서라도 보호하자,가 아니라 생태계파괴를 이제는 멈추자이다.

 

reference

동물자유연대


최초입장 결과 (175명 투표)
22 30 48 42
토론댓글 현황 (147개 주장)
48 52

  Opinions

  1. 박민찬의 프로필
    Lv4 박민찬 님의 반대 의견 - 1년 전

    이상현님 구체적으로….

    0 0 답글
  2. 박민찬의 프로필
    Lv4 박민찬 님의 반대 의견 - 1년 전

    사람도 동물이고 우리가 동물이라고 생각하고 동물원에 갇혀있다고

    생각하면 생각이 바뀔걸요?

    0 0 답글
    • 124의 프로필
      124 님의 찬성 의견 - 12달 전

      우리가 가정에서 키울 수 없는 토코투칸 금강앵무 등을 동물원에서 못보면 어디서 봐야 합니까????

      0 1
    • 124의 프로필
      124 님의 찬성 의견 - 12달 전

      그러내요…..

      0 0
  3. 난다요)의 프로필
    난다요) 님의 찬성 의견 - 11달 전

    솔직히 애들이 동물을 봐야지 좋아해요.

    그냥 만날 책이나 tv만 보면 얼만큼 큰지 모르잖아요.

    알려줄려고 사자같은 짐승을 키울수도 없고;;

     

    0 0 답글
    • 김예찬의 프로필
      Lv1 김예찬 님의 반대 의견 - 8달 전

      그러니까 동물원 건설로 얻는 것 보다 동물들의 고통이 더 크다는 거죠..

      다른 방법으로 크기 같은 것은 알 수 있잖아요ㅎ 모형을 만든다던지..

      실제 동물원의 목적이 총 4가지 인데, 그 중 교육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한국 동물원은 교육을 거의 실행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나마 한다는 것이 팻말 세워놓는게 다죠..

      0 0
    • m16jkcivil의 프로필
      Lv1 m16jkcivil 님의 찬성 의견 - 8달 전

      한순간의 즐거움에 한 생명체를 감옥에 가둬놓고 오락거리로 사용하는 일이 옳은건가요? 우리가 공룡이 얼마나 큰지 직접 봐서 아는건가요? 영상물과 모형을 보며 체험한 덕분 아닌가요?

      0 0
    • 사루베베의 프로필
      Lv1 사루베베 님의 반대 의견 - 5달 전

      애들이 동물을 좋아한다는 이유로 동물들을 우리에 가둬놓고 사육하는 게 맞다고 생각하십니까?

      0 0
  4. carat의 프로필
    carat 님의 반대 의견 - 11달 전

    초기의 동물원은

     

    0 0 답글
  5. carat의 프로필
    carat 님의 찬성 의견 - 11달 전

    유럽인들이 아프리카와 아시아를 침략하여 잡은 동물을 자국에 전시하며 시작됬습니담

    동믈들으 인간에 의해 상품화 되었고 돈벌이를 위한 수단으로 쓰이고있습니다

    그리고 동물원이 교육적효과를 내긴 어려울것 같습니다

    과도한 스트래스로 고통받는 동물을보고 오히려 왜곡된 동물의 이미지를 얻을수 있고

    이미 정상적이지 않응 동물들을 보고 즐거워하느것자체가 생명존중적이지 않은것이 아닐까요..?

     

    0 0 답글
    • Richard의 프로필
      Lv3 Richard 님의 찬성 의견 - 10달 전

      이거 반대 의견 아닌가요?

      0 0
  6. 윤준서의 프로필
    윤준서 님의 반대 의견 - 9달 전

    동물들은 답답함과 고통때문에 자폐증상을 일으켜 머리를 흔들고 넘어지며 또 넘어지는데 그것을 보고 춤을 추며 즐거워하는것 또한 학대입니다.

    0 0 답글
    • chabong46의 프로필
      Lv1 chabong46 님의 중재 의견 - 9달 전

      고통 자폐증상이 날 정도로 동물원의 크기가 작은규모로 동물을 가두진 않아요 ..

      해당 동물마다 공간이 필요하죠 물론 그 답답함이라는건 자연에 비하면 어떻게 해결해줄수는 없으나

      동물원이 꼭 부정적인 면만 있는게 아닙니다.

      사육사의 관리를 통해 질병이나 먹이부족에 대해 걱정할 일을 없죠

      또한 걔중에 모성을 잃은 동물로 부터 새끼를 보호하는 역활도 하는걸 보면 그렇게 극단적으로 해석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모든동물은 자연에서 어떻게든 살아가는게 중요하지만..이를 허용할 경우 너무 포괄적으로 현대사회에 부도덕한면이 많습니다

      경마장, 가축 사육장도 해당되고.. 더 나아가서 반려동물또한 가정에 국한되지 않고 자유롭게 살아가는게 좋지 않나요?

       

      그렇게 된다면.. 가축을 이제..사냥을 하는게 좋을것 같네요..

       

      이러한 여러 문제를 포용할수 있다면 동물원이란 시설이 없어지길 바라는 마음이 위선이 아니라 생각 되지만..

      저로서는.. 글세요..

       

      다 인간의 욕심으로서 만들어진 사회이고 … 그러한 사회 구조를 죄다 부정해야 이문제는 해결 되는게맞다고 봅니다..(아마 자연인이 되신다면..가능한..)

       

      동물원 또한 인간들이 보고싶다는 수요가 있기때문에 현재까지도 잘 운영 되는 거겠죠?

      보고싶다는 마음 .. 이러한 주장을 하는 사람들 권리 또한 존중해줘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안타까운 마음은 있지만 ..

      3 1
  7. Techniker의 프로필
    Techniker 님의 중재 의견 - 9달 전

    원래 기후에 상관없이 한정된 공간에서 생활하게 해야하는 것이 동물원의 특성인 만큼, 아무리 여건이 좋다하여도 복지에 대해서 논란이 될 수 밖에 없습니다.

    특히 동물을 이용한 동물쇼나 상품화 등 기존과 같이 관람이나 수익을 목적으로 한 동물원 운영은 사라져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현대 아프리카나 제3세계 국가에서 무분별한 밀렵이나 생태계 파괴로 인해 위기에 처한 멸종위기종을 보존하는 기능도 있는만큼,

    동물의 관람보다 동물의 보호라는 측면을 살릴 경우 기존의 교육적인 측면을 살리면서도

    생태계를 보전하는 보호시설로써 동물원을 바꾸는 좋은 대안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참고)

    미래 동물원의 대안, 휩스네이드 동물원을 가다 (한겨레, http://www.hani.co.kr/arti/society/environment/654950.html)

    좋은 동물원, 나쁜 동물원 (경향신문,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_id=201505082225085)

    0 0 답글
  8. ^의 프로필
    ^ 님의 찬성 의견 - 8달 전

    근데 동물원이긴 한데 진짜 야생같은 넓은 공간의 동물원을 만들어주면 되지않나요?

    진짜 숲을 만들어 줘서 동물들이 진짜 야생에 사는 느낌을 줄 수 있잔아요.

    숲같은 동물원 괜찮다고 생각합니다

    0 0 답글
  9. 정시윤의 프로필
    정시윤 님의 반대 의견 - 7달 전

    동물원은  동물들에게 어떨땐 필요하고 어떨땐 불필요한 시설 같아요.우리가 조금이라도 더 배려해주면 동물들도 기뻐 할 것 같아요.

    0 0 답글
  10. 이준상의 프로필
    이준상 님의 찬성 의견 - 6달 전

    전는 동물원이 없어지는것에 찬성

    0 0 답글
  11. megarider0820의 프로필
    Lv1 megarider0820 님의 반대 의견 - 6달 전

    저는 매우 반대 합니다.

    이유는 2001년  동물원에서 폐사한 동물의 배속에 무려 120개 정도되는 동전이 발견 되었고,

    2003년 동물원에서 폐사한 악어는 위에서  페트병이  발견 되었습니다.

    동물원의 동물이 근육양이 줄고 하기에

    동물원이 있는것에  매우 반대를  합니다.

    1 0 답글
    • peradocs의 프로필
      Lv3 peradocs 님의 반대 의견 - 6달 전

      현재는 2018년 말입니다. 약17년이 지난 지금과 동물원의 상태와 관리 수준이 말씀하신 2001~2003년과 같지 않습니다. 또한 동물원이 생긴 몇 십년이 지난 지금 동물들이 야생에 나간다면 현지 생활에 적응되어 커버린 동물들은 야생에 적응하지 못하여 수명이 평균 수명의 반의 반으로 줄어들 것이고, 동물들이 근육량이 주는 것은 야생에서나 필요한 근육들이 쓸모없어져 신체가 환경에 적응을 하는 것입니다. 인간의 몸과 같은 동물체는 항상 일상생활에 적합한 몸이 되려는 특성이 있습니다. 전혀, 건강상의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닙니다.

      0 0
  12. peradocs의 프로필
    Lv3 peradocs 님의 찬성 의견 - 6달 전

    동물원이 생긴 초반의 동물들은 그저 먹이사슬 최상위에 오른 인간들의 유흥거리 였습니다. 만약 그때 이 주제를 논한다면 단연코 필요없다 말하고 싶습니다. 하지만 이것이 생긴 몇 십년이 지난 현재로선 반대하는 입장입니다. 현지에 적응한 동물들이 다시 야생으로 돌아간다면 살아남기 불가능하다고 장담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어려운 문제를 풀다 쉬운 문제를 풀면 상대적으로 쉽게 풀 수 있습니다. 하지만 쉬운 문제들을 풀다 어려운 문제를 풀게되면, 상대적으로 어렵고 대부분 풀지 못하는 것 처럼. 야생에서 동물원으로 거주지를 옮긴다면 충분히 적응 할 수 있지만. 다시 동물원에서 야생으로 거주지를 옮긴다면 적응은 불가능 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또한 최소한의 적응을 위해 그 동물들이 살던 곳으로 다시 이주 시켜야하는데 현재 동물원의 동물전체는 해외에서 거주하다 온 동물들입니다. 이 모든 동물들을 다시 이주시키기엔 비용적인 면에서도 매우 큰 부담일 것이고 대책 또한 존재하지 않습니다.

    0 0 답글
  13. 의 프로필
    익명 님의 찬성 의견 - 6달 전

    헷갈리네요…

    0 0 답글
  14. 태왕사신의 프로필
    태왕사신 님의 중재 의견 - 5달 전

    더 이상 안하심니까?

     

    0 0 답글
  15. yjw99con의 프로필
    Lv1 yjw99con 님의 찬성 의견 - 5달 전

    저는 동물원이 필요한 시설이라고 생각합니다.

    동물원은 인간의 유흥거리만이 아닙니다.

    멸종위기종이나 인간에게 고통받던 동물들을 보호해줄수도 있고 우리가 평소에 볼 수없던 동물들을 볼수있는 교육용 시설로도 사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무조건적으로 동물원을 반대하는 것보다

    한 우리에 수용하는 동물 수를 줄이고 최대한 자연친화적인 우리 환경을 만들어주고 멸종위기종이나 보호해야하는 동물만 보호하는 그런시설로 바꾸면 동물원이 더욱 나이질수 있을것이라고 생각합니다.

     

    0 0 답글
  16. dmb07251의 프로필
    Lv1 dmb07251 님의 찬성 의견 - 4달 전

    백문이 불여 일견 이라고 했습니다. tv 다큐나 책으로 보는 것에는 한계가 있기 떄문에 가까운 동물원이 존재 해야 합니다. 그리고 동물원이 있으면 그 자치 단체의 관광 산업이 발달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동물이 스트레스 받아서 죽는 경우가 많다고 하실 수 있지만 우리는 인간으로서 다른 동물을 보호해야할 의무를 지니지 않습니다. 물론 생명을 존중 해야하지만 인간이 누리던 편의를 없애면서까지 동물을 존중 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1 0 답글
  17. tuto3355의 프로필
    Lv1 tuto3355 님의 찬성 의견 - 2달 전

    동물원은 인간의 유흥거리일 뿐이고 갇힌 동물들이 고통받는다고 생각하고요

     

    인간의 이득을 위해 사용된다면, 동물의 고통은 헤아릴 필요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인간은 명백히 인간 외 동물들보다 상위종이며 동물과 인간의 생명의 가치는 비교조차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아무 이유 없이 동물을 학대하는 행동은 잘못된 행동이지만

     

    이미 인간의 이득을 위해 수많은 동물이 도축되어 털, 가죽, 고기로 이용되고 있는 시점에서

     

    동물원은 오히려 도축에 비해 인도적이라고 생각되네요

    0 0 답글
    • tuto3355의 프로필
      Lv1 tuto3355 님의 찬성 의견 - 2달 전

      솔직히 말해서 오리 거위털 파카를 입고, 동물고기를 먹으며, 동물 가죽으로 이루어진 물건 등등

      동물을 희생시켜서 살아가는 현대인들이 동물원에 반대하는 것은 위선이라고 생각되네요…

       

      근본적으로 모든 동물의 도축까지 반대하신다면 그 의견은 존중하지만, 그렇게 현대사회에서 살 수 있을까요?

      1 0
  18. 의 프로필
    익명 님의 반대 의견 - 1주 전

    우선 동물원은 동물들을 포획해서 가두는 일종의 감옥같은 곳 으로 포획과정중 극심한 스트레스를 나타내는 동물도 있습니다.

    또 인간의 눈요깃거리가 되기 위하여 훈련받고 괴로운 일상을 보냅니다. 그러므로 동물원은 없어져야 합니다.

    물론 동물원이 없어지면 사육사등등 여러 동물원에서 일하던 사람들은 일자리를 잃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그분들은 처음에 그 일을 시작하였을 때 처럼(물론 모두는 아닐 수 있지만)다시 새로운 일자리를 구할 수 있슬 것 입니다.

    또 그동안 동물원의 비좁은 우리에서 살던 동물들은 다시 자연으로 돌아갈 것이고 다시 행복하게 살 것입니다.

    그러므로 동물원은 사라져야 합니다.

    물론 이 의견에 반대하는 분들도 계실것입니다.

    제가 짐작하기로는 아마 교육상의 문제나 동물보호등의 이유일텐데요,그러나 이것들은 문제가 아닙니다.

    왜냐하면 교유상의 문제 즉 희귀동물들 일상에서 보기힘든 여러 동물들을 볼 수 있어서 교육으로 도움이 된다고 (국어책에서도)그렇게들 이야기 하시더군요.

    그러나 동물원 없이도 책,인터넷등으로 찾아서 충분히 교육할 수 있다고 봅니다.

    그리고 동물보호는말입니다. 그 멸종위기종동물들이 생긴것은 사실 우리 인간들이 그렇게 되게 한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므로 우리 인간의 보호없이도 수천년동안 살아온 그 동물들은 자연에 다시 잘 적응할 수 있을것입니다.

    그러므로 저는 동물원 없이도 동물들은 충분히 살아갈 수 있고 일자리문제도(아마)잘 해결될 것 입니다.

    그러므로 동물원는 사실상 필요하지 않습니다.

    0 0 답글
  19. 의 프로필
    익명 님의 중재 의견 - 1주 전

     

    0 0 답글
  20. 의 프로필
    익명 님의 찬성 의견 - 1주 전

    하이

    0 0 답글
찬반토론에 참여하기 전에 읽어주세요
  • 찬반토론은 서로간의 다름을 확인하기 위한 자리가 아니며, 서로를 인정하고 더 나은 지향점 을 찾아가기 위한 과정입니다.
  • 확인되지 않은 내용을 게재하실시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상대방에 대한 기본적인 예의가 부족하거나, 비방을 목적으로 게재하실시 통보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토론의 순수성을 신뢰합니다.
  • 서로간의 차이와 다양성을 존중합니다.
  • 소통과 공감을 최고의 가치로 여깁니다.
  • 지식과 지혜의 조건없는 공유를 지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