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원 43명 ‘겸직불가·사직권고’ 의원 현황

[ - 디베이팅데이 ]

11954_6400_1839

 

총 43명의 겸직·영리업무 불가능 여야 의원 명단을 공개된 가운데일부 의원들이 법개정 이전 취임한 경우 현 임기까지 마치겠다는 입장을 시사해 파문이 예상된다.

3일 국회공보에 체육단체나 이익단체장 등을 포함한 겸직·영리업무 불가능 여야 의원 명단 총 43명을 공개했다.

정의화 국회의장은 지난달 말 체육단체장 등까지 의원 겸직금지 대상이 늘어난 개정 국회법 조항에 맞춰, 국회 윤리심사자문위원회 심사를 바탕으로 최종 겸직금지 의원 명단을 확정해 통보했다.

먼저 국정감사를 하던 중 피감기관의 장으로 논란이 됐던 새누리당 서상기 의원이 국민생활체육회 회장 불가 판정을 받고 서 의원이 맡고 있는 스포츠안전재단 이사장에 대해선 ‘사직권고’통보를 받았다.

또 같은 당 김장실 의원도 국민생활체육회 비상근부회장 불가 결정을 받았다.

대한 대한컬링경기연맹 회장을 맡고 있던 새누리당 김재원 의원과 대한태권도협회장인 새누리당 김태환 의원도 ‘사직권고’를 통보 받았다.

새누리당 홍문종 전 사무총장은 국기원 이사장과 대한하키협회 이사장, 경민 학원 이사장 등 총 4개 자리에 대해 사직권고 결정이 내려졌다.

같은당 강석호 제1사무부총장도 대한산악구조협회 회장, 경상북도 산악연맹 회장, 독도사랑 운동본부 총재, 벽산장학회 이사장 등 4개 직에 대해 사직 권고 받았다.

또 새누리당 김재원 원내수석부대표와 이병석 국회부의장도 각각 대한컬링경기연맹 회장과 대한야구협회 회장에서 사직권고를 받았다.

‘100인의 여성체육인 회장’ 체육인 출신인 이에리사 의원과 대한복싱연맹 회장인 장윤석 의원과 대한카누연맹 회장을 맡고 있는 이학재 의원도 사직권고 명단에 포함됐으며 구속 중인 새누리당 박상은 의원도 한국학술연구원 이사장 자리에서 물러나야 한다.

새정치연합의 경우 박완주 의원과 류지영, 박덕흠, 박성호 의원도 각각 대한장애인당구협회 회장직과 한국에어로빅체조연맹 회장과 국민생활체육전국검도연합회 회장, 한국대학야구연맹 회장에서 사직권고 결정이 내려졌다.

각각 국민생활체육전국궁도연합회 회장과 대한배드민턴협회 회장을 맡은 양승조 의원과 신계륜 의원도 대한배드민턴협회 회장인 같은 사직권고 처분을 받았다.

또 한국e스포츠협회 회장인 전병헌 의원 과 전국유청소년축구연맹 회장 최재성 의원, 도서관발전재단 이사장 신기남 의원,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회장 안민석 의원도 사직해야 한다.

겸직교수인 새누리당 정두언(명지대 객원교수), 안홍준(부산대 의학전문대·인제대 의대), 새정치연합 노웅래(동국대 언론정보대학원) 박기춘(경복대 명예교수) 등 의원 6명의 경우에는 현재 진행중인 강의만 하도록 했다.

권고사직을 받은 대부분의 의원은 지난해 7월 국회법 29조(겸직금지 조항)이 개정되기 전 단체장이나 이사 등에 취임했다.

한편 겸직 불가 통보를 받은 의원은 해당 업무에서 3개월 이내에 물러나야 하고, 권고사직 처분의 경우 되도록 이른 시일 안에 자리를 내놓으면 된다.

 

출처 : [불만닷컴] 김태균 기자

http://www.bulmanzero.com/news/articleView.html?idxno=11954


  • 토론의 순수성을 신뢰합니다.
  • 서로간의 차이와 다양성을 존중합니다.
  • 소통과 공감을 최고의 가치로 여깁니다.
  • 지식과 지혜의 조건없는 공유를 지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