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학교, 교내기숙사비 인상, 시작인가 끝인가

[ - 디베이팅데이 ]

기숙사 가격

국민대학교의 교내기숙사비가 2년 동안 약 17만원 인상됐다. 학교 측은 인상 근거를 자체 회계에서 제시하지 않고 노원기숙사와 비교했다고 밝혔다. 그들은 “교내기숙사는 공과금도 포함되어 있는데도 노원기숙사의 가격의 1/2에 불과했다. 이에 따라 합리적인 가격을 책정하기 위해 가격을 인상하였다”고 말했다.

문제는 그들이 제시한 교내기숙사 가격 인상의 근거는 여전히 노원과 교내 기숙사의 가격 차이는 40만 원 이상 차이가 나기 때문에 앞으로도 교내기숙사비가 인상될 수 있다는 의미를 내포한다. 이런 가운데, 학교 측은 ‘회계 장부를 통하여 인상의 이유를 밝혀 달라’라는 국민저널의 요구에 교내기숙사는 자체 회계가 없기 때문에 근거로 제시하라는 건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그렇다면 노원과 교내 기숙사의 비교는 합당한 것일까.

기숙사비를 비싼 쪽에 맞춰라?

서울 주요 대학 내에서도 비싼 편에 속하는 노원기숙사를 기준으로 교내기숙사의 가격을 인상하였다. 인상 전 교내기숙사비였다면 학기당 53만원으로, 서울 주요 대학교의 4인 기숙사중 2번째로 저렴한 가격이었다. 그에 비해 노원기숙사는 서울 주요 대학의 2인 기숙사와 비교해도 결코 저렴하지 않았는데, 노원기숙사의 111만원은 2인 기숙사 중에서도 상위 5위안에 드는 고려대학교의 호연학사와 중앙대학교 퓨처하우스에 버금갈 정도로 비싼 편에 속하였다.

노원기숙사는 소유 구조가 달라

노원기숙사와 국민대학교의 다른 기숙사들은 가격에서 큰 차이가 존재할 수밖에 없는 원인이 존재한다. 교내 기숙사와 노원기숙사는 가격형성 구조가 다르다는 것이다. 교내기숙사는 학교소유지만, 노원기숙사는 개인이 소유한 건물을 학교법인 국민학원이 임대하여 학생들에게 제공하는 형태이기 때문에 가격 결정권자가 아니다.

학교는 아무런 영향력이 없는 중개자의 역할이고 실질적인 소유자는 개인이기 때문에 소유주의 이익을 보장해야 하므로 학생들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학교가 노력을 하더라도 요금이 저렴하게 할 수 없다. 반면, 길음 및 정릉, 교내기숙사는 학교가 소유자이기 때문에 이익을 최소화하여 가격을 낮출 수 있는 구조인 것이다. 이러한 구조적인 차이가 존재함에도 노원기숙사가 상대적으로 비싸기 때문에 교내기숙사의 요금을 올렸다는 것을 말 그대로 이해하기에는 힘들다.

17842_12376_120

▲ 자료=네이버 부동산(http://land.naver.com/)
교내기숙사는 공공용
여타 기숙사는 일반용·주거용

또한 학교 측은 공과금도 인상의 이유로 내놓았다. 하지만 교내기숙사의 경우 계량기 하나가 학교 전체의 사용량을 측정하기 때문에 기숙사를 따로 분리하지 않았다. 이는 교육용 전기요금으로 적용되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단가가 적게는 10%에서 많게는60%까지 저렴하게 사용하고 있었다. 수도요금 또한 전기요금과 비슷한 방식이었다.수도요금도 적게는 10%에서 많게는 40%까지 저렴한 요금으로 사용하고 있었다. 이렇게 교육용으로 저렴하게 이용하고 있는 교내기숙사를 길음·정릉기숙사도 지불하지 않던 공과금을 이유로 말하며, ‘교내기숙사가 공과금을 지불하지 않는다’라고 교내 기숙사 가격을 인상시킬 이유는 아니었던 것이다.

학교 주변 시세도 ‘저렴한 편’

그렇다면 주변의 월세가격은 어떨까. 국민대학교는 타 대학들에 비하여 평균 월세가격은 약 6만원에서 11만원 정도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보증금 또한 저렴한 편이었다. 만약 주변의 월세가격이나 지가를 기준으로 기숙사의 가격을 책정을 한다면 서울 주요 대학들과 대비해서 가장 낮은 가격으로 제공되어야 한다. 그럼에도 교내기숙사의 가격은 서울의 주요 대학들의 평균 수준에서 제공되고 있다.

다른 기숙사의 가격 인상도 우려

주변의 부동산 시세나 학교 주변의 월세 가격 등을 고려하면 여타 대학에 비해 가장 저렴해야 하나, 인상된 현재의 기숙사비는 서울 주요대학들과 비교했을 때 평균요금으로 책정되어 있는 편에 속한다. 그러나 학교 측이 제시한 근거는 기숙사 가격을 노원을 기준으로 상향평준화 하겠다는 의도로 보인다. 이에 관하여 학교 측은 이미 이루어진 교내기숙사비의 인상에 대한 합리적인 이유와 이후 기숙사 가격의 전체적인 인상 여부에 관하여 밝혀야 할 것으로 보인다.

 

출처 : [불만닷컴] 원대희 기자

http://www.bulmanzero.com/news/articleView.html?idxno=17842


  Opinions

  1. jung의 프로필
    Lv2 jung 님의 의견 - 2년 전

    학생들을 위한 기숙사이므로 이익보다는 공공성을 고려하여 가격을 낮추는 방향으로가야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합니다. 가격 상승요인이 없는데도 가격을 올리는 것은 옳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교내에 있지 않는 비정상적인 장소의 기숙사의 운영에 맞추어 형평성을 얘기하는 것은 어불성설입니다. 학교시설을 학충하여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학교는 최대한 배려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0 0 답글
  • 토론의 순수성을 신뢰합니다.
  • 서로간의 차이와 다양성을 존중합니다.
  • 소통과 공감을 최고의 가치로 여깁니다.
  • 지식과 지혜의 조건없는 공유를 지향합니다.